부산항만공사 "부산항의 신성장 동력으로 블라디보스토크 물류거점 확보"

KOR
RUS
ENG

부산항만공사 "부산항의 신성장 동력으로 블라디보스토크 물류거점 확보"

부산항만공사-러시아 극동투자유치수출지원청 MOU 체결

프리마미디어 코리아 전형철 기자 (aggro@primamedia.kr)
사본 -20170914133615516_UTGKEZAY.png
부산항만공사가 러시아 극동투자수출지원청 등과 투자엽력 업무협약을 맺었다. 사진제공=부산항만공사

 

부산항만공사(BPA)는 지난 23일(현지시간)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극동투자유치수출지원청과 상호협력 MOU(양해각서)를 체결했다고 밝혔다.


BPA-극동투자수출지원청 간 MOU는 △상호 효과적인 비즈니스 활동 촉진을 위한 아이디어 교환 △상호이익을 위한 비지니스 정보 및 자료 공유 △기타 양측 기관에 유익한 협력을 위한 공동의 노력 경주 등이 주요 내용이다.


남기찬 BPA 사장은 "블라디보스토크는 한국의 新북방정책과 러시아의 동방정책의 중심이 되는 도시로, 이번 극동투자수출지원청과의 MOU 체결은 북방물류활성화와 부산항의 신성장 동력이 될 해외물류거점 확보 및 글로벌네트워크 확장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"고 말했다. 


극동투자수출지원청은 러시아 극동개발부 산하 기관으로 극동관구에 신규투자자를 유치하고, 투자 프로젝트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2015년 설립된 비영리기관이다.

프리마미디어 코리아 전형철 기자 (aggro@primamedia.kr)
0 Comments